‘ 너무 적다.. ‘ 강민경,기안 둘 다 사장이지만 직원 복지면에서 너무나 비교 되는 둘..


웹툰 작가 기안84, 가수 강민경 모두 회사를 운영하는 사장이다.
기안 84는 2019년 웹툰 어시스트를 뽑는 채용 공고에서 신입 연봉 3000만원, 경력 연봉 3300만원 이상의 조건을 내걸었고, 채용이 될 경우에는 식대와 세미나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고 했다.


그야말로 기안84는 직원에게 좋은 조건을 제시했고 우수사원, 준우수사원을 뽑기도 하며 그 대상에게는 현금으로 보너스를 주는 등 복지에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


한편 의류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가수 다비치의 강민경은 연봉 2500만원에 경력 직원을 채용한다는 공고를 내걸었고, 이 공고가 과거 기안84의 채용조건과 비교가 되며 재조명 되고 있다.


경력 3년이상에 대졸 이상이며 연봉 2500만원 이라는 조건은 각종 세금을 제했을때 실수령액이 약 187만원 정도이며 이 금액에 대해 네티즌들은 너무 열악한 조건이라고 얘기하고 있다.

이런 논란에 대해 강민경은 인스타그램에 담당자 착오로 채용 공고에 연봉에 잘 못 기재됬다고 해명했습니다.
하지만 이 논란은 쉽게 사그라들고 있지 않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