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보/이슈 and 정보

향년 95세, 송해 별세하다.

by 놀이방 2022. 6. 8.
반응형

 

 

우리 한국 방송의 역사이자 산증인인 송해 선생님께서 오늘 8일 별세했습니다. 향년 9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의료계와 경찰의 얘기에 따르면 송해는 8일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고, 소방당국은 오전 8시 19분쯤 유족의 신고로 출동했으며, 송해의 사망을 확인했습니다.

 

송해는 올해 들어 특히 1월쯤 건강 이상으로 병원에 입원을 하였으며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확진을 받기도 했습니다.

 

건강상의 문제로 최근에는 '전국 노래자랑' 하차의 고민을 하기도 했지만 , 방송사와 제작진의 녹화방송에 계속 참여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중이었습니다.

 

 

 

 

 

송해가 95년 일기로 별세한 가운데, 생전에 항상 가깝게 지냈던 후배이자 한국방송 코미디협회장인 엄영수(엄용수)는 황망한 심정을 밝혔으며, '오늘 자택 화장실에서 쓰러진 걸로 들었다. 며칠 전까지 통화를 했고, 그때 목소리도 쩌렁쩌렁하실 정도로 괜찮으셨는데 이렇게 유명을 달리하게 될 줄은 전혀 몰랐고 너무 갑작스럽다"라고 하였습니다.

 

이어 송해 선생님에 대해 말하였습니다.

" 선생님은 평소에도 전국노래자랑을 진행하는 데 있어서 힘이 부친다거나 그만둘 때가 됐다 라는 말씀을 하신 적이 없는 분이다" "선생님처럼 천수를 다할 때까지 프로그램을 진행하신 분에게 '도중하차' 라던가 '중도하차'라는 표현은 굉장히 무례하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이러한 점을 바로 잡아줄 것을 요청하였습니다.

 

송해 선생님은 전국노래자랑 MC를 맡아 34년간 방송 진행을 하였으며 최근에는 기네스에서 '최고령 TV 음악 경연 프로그램 진행자'라는 부분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한국 방송의 역사이신 송해 선생님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

 

 

반응형

댓글2